해외마케팅(시장) 보고서

KITA 마케팅 보고서

2018년 11월 韓美 교역 및 투자 동향

2019.01.31조회수 444

트위터 페이스북 단축url

프린트

작성자
송유범
대륙
업종
국가
분류
전체

'1811월 우리나라의 對美 수출과 수입 모두 증가하였으며 對美 무역수지는 흑자를 기록함

 

對美 수출은 '17년 전년 대비 증가세를 기록하며 '1810월 전월대비 3.5% 증가하였고, '18년 동기간 對美 수입은 전월대비 23.8% 증가함

 

'1811對美 수출과 수입은 모두 증가한 것으로 나타남

 

- '1811對美 주요 수출 품목 중 집적회로 반도체, 건설 중장비, 축전지, 합성수지, 제트유 및 등유, 자동차 부품 부문에서 수출이 확대됐으며, 對美 수입 품목 중 원유, 천연가스, LPG, 사료, 가축육류, 항공기, 승용차 부문에서 수입이 증가함

 

'183/4분기 미국의 對韓 투자는 전년대비 39.8% 증가하였으나, 한국의 對美 투자는 전년대비 36% 감소함

 

- 미국의 對韓 투자는 '1436억 달러, '1555억 달러, '1639억 달러, '1747억 달러, '183/4분기 41억 달러를 기록

 

- 한국의 對韓투자는 '1459억 달러, '1570억 달러, '16135억 달러, '17153억 달러를 기록하며 지속적으로 증가했으나 '183/4분기 전년대비 36% 감소한 83억 달러를 기록함

 

지난 12월 미중 정상회담 이후 90일간의 유예기간을 통해 통상마찰이 완화된 측면이 있으나 산업 전반에 걸쳐 G2간 마찰은 지속될 것으로 전망됨

 

유예기간 종료 후 美中간 통상마찰이 지속될 경우 한국의 1,2위 수출국인 양국 사이의 교역량 감소는 한국의 수출입에도 큰 타격을 주는 것으로 판단됨

 

- 한국의 3위 수출대상국으로 부상한 베트남을 비롯한 아세안(ASEAN) 지역 등으로 시장 다변화를 통해 미중 통상마찰에 따른 부정적 영향을 줄일 필요가 있음

 

미중 무역마찰의 완화적 움직임에도 불구하고 대내외적 사안을 둘러싼 미국 내 정치권 대립격화에 따라 미 금융시장의 불확실성이 확대된 것으로 판단됨

 

트럼프 행정부의 내각 교체, 시리아 주둔 미군 철수, 멕시코 국경장벽 예산 등을 둘러싼 미국 정치권 대립구도 격화로 연방정부 셧다운(shutdown, 일시적 업무정지) 상황이 발생함

 

트럼프 정부의 압박에도 불구하고 연준(Fed)의 추가 금리인상에 따라 연말 뉴욕증시는 하락세를 기록하며 미 경기둔화 우려를 야기함

 

- 지난 1219일 파월 연준 의장이 연2.0~2.25%에서 연 2.25~2.5%로 기준금리를 올림에 따라 올해 3, 6, 9월에 이어 이번까지 총 4차례 금리인상을 단행함

 

- WSJ에 따르면 연준(Fed)은 내년에 2차례 정도의 금리인상 속도조절에 나설 것이라고 밝힘

 

 

 

 

 

※ 더 자세한 내용은 첨부파일을 참고해 주시기 바랍니다. 

첨부파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