해외마케팅(시장) 보고서

KITA 마케팅 보고서

[EU 마켓리포트] EU의 코로나19 경제 대응과 우리 기업 비즈니스 전략

2020.05.15조회수 755

트위터 페이스북 단축url

프린트

작성자
브뤼셀지부
대륙
업종
국가
분류
전체

 

‘K-방역’EU 진출, 지금이 적기

- 무협,‘코로나19 EU 영향분석EU 바이오헬스 시장 공략해야 -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의 여파로 유럽연합(EU)의 공급망이 다각화할 움직임을 보이면서 우리 바이오헬스 기업들의 EU 진출기회도 커지고 있다.

 

한국무역협회(회장 김영주) 브뤼셀지부가 15일 발표한 ‘EU의 코로나19 경제 대응과 우리기업 비즈니스 전략에 따르면 EU 집행위는 올해 EU(27개국)와 유로존(19개국) 경제성장률을 각각 7.4%7.7%로 크게 낮춰 잡았다. 회원국들의 이동 제한과 사업장 폐쇄 조치로 자동차·항공·여행·유통업종에서 생산 감소, 수익 적자, 인력 감축 등의 피해가 컸다.

 

이에 따라 전염병 위기 극복을 위해 EU5,400억 유로 규모의 경제 대응책을 마련하는 한편 공급망 다각화 전략도 추진하기 시작했다. 특히 중요 의약품의 높은 해외 수입 의존도를 낮추기 위해 EU 내 의약품 생산시설 확대를 강조하고 있다. 진단시약, 마스크 등 방역용품의 경우 지난 130일부터 소급해 이후 6개월간 수입물량에 대해 관세와 부가가치세를 면제하기로 했다. 이번과 같은 긴급 보건 위기에 효과적으로 대응하기 위해 의료용품 및 의료장비 관세의 영구 폐지도 검토하기 시작했다.

 

보고서는 “EU 회원국들 사이에 공급망 다변화 필요성이 대두되면서 위기 상황에서도 국가 차원의 이동 제한이나 생산중단 조치 없이 지속적으로 제품 생산이 가능한 한국 기업에 대한 관심이 높아졌다면서 “K-방역 및 한국 의료용품에 대한 인지도 상승과 함께 EU의 공급망 다각화, 의료용품 관세 영구 면제 논의는 우리 바이오헬스 수출의 좋은 기회가 될 것라고 밝혔다.

 

무역협회 브뤼셀지부 강노경 대리는 이번 전염병 사태를 계기로 EU 인구의 20%를 차지하는 고령 인구가 이커머스를 경험하는 등 언택트, 원격, 온라인 소비도 더욱 활성화될 것이라며 우리 기업들은 EU의 공급망 다변화 움직임과 소비습관 변화에 선제 대응해 재편될 밸류체인에 편입할 수 있도록 힘을 모아야 한다고 강조했다.

 

붙임 : 관련 보고서 1. .

첨부파일